HOME | 모바일 |

KN 메거진 | 인기칼럼 모음 | 영상메거진 | 연예뉴스 | 나도 달인 | 자동차 | 테크뉴스 | 토픽 | 스포츠 | 여행 |

PC방 운영 50대 한인, 강도와 총격전 사망
애틀란타
자유게시판

 
입력 06/22
ㆍ조회: 71      
PC방 운영 50대 한인, 강도와 총격전 사망




PC방 한인 업주가 무장강도로부터 아내를 보호하려다 총에 맞아 숨졌다. 용의자도 피해자의 총에 맞은 채 도주했으나, 곧 숨졌다.

애틀랜타 귀넷 카운티 경찰에 따르면 한인상권인 둘루스 시 한복판 스티브 레이놀즈 불러바드 선상 '타임 인터넷 카페'의 업주 앤드류 신(52)씨는 20일 자정을 조금 앞둔 시각 영업을 마치고 아내와 가게 문을 닫던 중 변을 당했다.

어디선가 나타난 디안테 도비(22)는 신씨에게 총을 겨누고 금품을 요구했고, 신씨는 자신의 허리춤에 차고 있던 권총을 꺼내들었다. 두 사람은 총격전을 벌였고, 신씨 아내는 차 뒤로 몸을 피했다.

 
범인 도비의 여자친구 게이츠

10여 발의 총성이 울린 뒤, 신씨는 용의자의 총에 맞고 그 자리에 쓰러져 숨졌다. 범인 도비 또한 신씨의 총에 맞았으나, 여자친구 게이츠가 타고 있던 도주차량 뒷좌석에 기어 올라탔다. 도주차를 운전하던 게이츠는 도비가 심한 출혈을 보이며 의식을 잃자, 사건 현장에서 약 1.5마일 떨어진 플레전트 힐 로드 선상 맥도널드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911에 전화를 걸었다. 구급요원들이 도착했을 당시, 도비는 이미 숨을 거둔 상태였다. 게이츠는 무장강도 혐의로 귀넷 구치소에 수감됐다.
 
애틀란타 생활정보 링크
기본정보 도량 환산
날씨 시간
환율 지도
교통 상황 안내 공항 시간표
버스 노선 안내 싼 주유소 찾기
영화관 시간표 시 정보
대중교통 안내 우편번호 찿기
응급처치법 가정 상비약
한인 업소록 관광지정보







© Knews24.com, 2008, All Rights Reserved. Published since 2007. Contact Us to report news, errors or for advertising opportunities. Privacy Policy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