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모바일 |

KN 메거진 | 인기칼럼 모음 | 영상메거진 | 연예뉴스 | 나도 달인 | 자동차 | 테크뉴스 | 토픽 | 스포츠 | 여행 |

韓 현직 판사, 괌에서 차 안에 아이 놔두고 쇼핑했다가 경찰 체포돼
입력 2017-10-04
   
韓 현직 판사, 괌에서 차 안에 아이 놔두고 쇼핑했다가 경찰 체포돼




미국령인 괌에서 한국인 판사와 변호사 부부가 아이들을 차량에 내버려둔 채 쇼핑을 했다가 주민의 신고로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괌 현지 방송인 KUAM 뉴스는 “한국인 변호사 A(38)씨와 한국인 판사 B(35·여)씨 부부가 아동학대(child abuse) 등의 혐의로 체포돼 기소됐다”고 4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이들 부부는 지난 2일 오후 2시 30분쯤 괌의 한 대형마트에서 쇼핑을 하고 있었다. 6세 아들과 1세 딸은 차 안에서 자고 있었다. 차의 창문은 올려진 채로, 아이들은 땀에 젖어 있었다고 방송은 전했다.

미국법에서는 어린이를 성인 등의 보호 없이 차에 방치할 경우 현행법 위반으로 처벌된다. 마트에서 아이들을 발견한 주민의 신고로 현지 경찰이 출동했고, 경찰관들이 이들 부부가 렌트한 미쓰비시 랜서 차량의 문을 열고 아이들을 구조한 직후인 오후 3시 15분쯤 부부가 나타났다.

하지만 이들 부부는 “쇼핑을 3분 했을 뿐”이라고 경찰에 밝혔다고 한다. 현지 법원 문서에 따르면, A씨는 변호사, B씨는 현직 판사로, 한국에서 일하고 있다고 방송은 전했다.

괌 경찰에 따르면, 관광객 등이 현지에서 차량 내에 아이를 방치하는 사건은 증가하는 추세다. 때때로 뜨거운 열기에 아이들이 질식해 차량 내부에서 다치거나 숨지는 경우도 있다. 2013년에는 2세 여아가 주차된 차량에 7시간 방치돼 전신의 절반에 화상을 입었다. 2014년에는 3개월 된 남아가 주차된 차량에 2시간 방치됐다가 입에 거품을 물고 화상을 입은 채 구조됐다.

     
윗글 기네스 펠트로·앤젤리나 졸리 "우리도 와인스틴에게 당했다"
아래글 참이슬, 16년째 전 세계 판매량 1위 증류주.
    글 제 목
‘좌문재인 우트럼프’…한미 정상 사이서 식사 한국군 병사
세계 최고갑부 자리 바뀌었다
기네스 펠트로·앤젤리나 졸리 "우리도 와인스틴에게 당했다"
韓 현직 판사, 괌에서 차 안에 아이 놔두고 쇼핑했다가 경찰 체포돼
참이슬, 16년째 전 세계 판매량 1위 증류주.
영국의 최대 가족, 20번째 아기 출산
바다에서 벌써 5명 목숨 구한 8세 ‘꼬마 영웅’
한국인 과학자 부부, 자폐아 출산 원인 밝혔다
마광수 교수 자택서 숨진채 발견
땅치고 후회? 헤어진 동거녀가 8500억 복권 당첨을…
잃어버린 66년전 약혼반지 범인은 당근
보그도 반한 70세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의 패션 감각
삼계탕보다 비싼 '삼복빵'
캐나다 특수부대 스나이퍼, 3.5km 거리에서 저격 성공
37세 군주가 이끄는 자원부국 카타르…걸프의 '송곳'
35세 생일에 억만장자 등극한 ‘인앤아웃’ 린지 스나이더
해외 매체들이 문재인 대통령의 경호원에게 주목하고 있다
美 태평양 특전사령관에 한국계 대니얼 유 소장 취임
전통 무술 참패에 충격… 中재벌, 17억원 현상금
佛마크롱, 25세 연상 부인 화제…“당선되면 공식직함 부여할 것”
개와 아이 둘만 놔둬선 안되는 이유
서울역 고가도로의 변신…콘크리트 바닥에 꽃을 피우다
수도권 서남부에 나타난 '스페인 마을'… 신세계 시흥 아울렛 가보니
1만톤 세월호 끌어올린 잭킹바지선 '임무 완료'
FBI, 트럼프에게 날린 강펀치 두 방
평창 주화에 김연아 아닌 미국 선수 새겨 넣어 ‘논란’
‘박의 불복’ 쇼크…“진실 원한다니 수사 받아야”
가장 선호하는 패스트푸드 '인앤아웃'
트럼프 반이민정책에 미국 유학생·이민업체 '초비상'
"한국식 감성 통했다"…인도서 대기록 세운 삼성
1234567,,,51







© Knews24.com, 2008, All Rights Reserved. Published since 2007. Contact Us to report news, errors or for advertising opportunities. Privacy Policy .이용약관